您现在的位置是:网站首页> 内容页

이만수 전 SK감독, 합천 야로중학교에 피칭머신 후원

  • 老子有钱手游
  • 2019-03-12
  • 166人已阅读
简介[동아닷컴]‘헐크’이만수전SK와이번스감독이지난달31일경남합천야로중학교(감독장인욱)야구부에피칭머신을후원했다.이번후원은헐크파운데이션(이사
[동아닷컴]‘헐크’ 이만수 전 SK 와이번스 감독이 지난달 31일 경남 합천 야로중학교(감독 장인욱) 야구부에 피칭머신을 후원했다. 이번 후원은 헐크 파운데이션(이사장 이만수)에서 추진하고 있는 ‘유소년 야구 꿈나무 피칭머신 후원 프로젝트’로 올 연말까지 진행되며 지난달 여수 서 초등학교에 이은 10호 후원이다.이 전 감독은 “지난 5월에 경남 합천에 위치한 야로 중학교에서 재능기부 훈련지도를 했다. 합천은 도심에서 멀리 떨어져서인지 산 좋고 물 좋은 곳이었다. 이런 곳에 야구부가 있다는 것이 신기하면서도 어떤 선수들일까 궁금했다”라면서 ”도착해서 놀란 것은 이 작은 마을에 위치한 야로 중학교 야구부에 무려 26명의 선수가 훈련하고 있었다는 것이다. 당시에는 폭염이 찾아오기 전이었지만 땀에 흥건히 젖을 정도로 선수들과 재미있게 훈련했었다. 이런 곳이야말로 정말 피칭 머신이 필요하다는 생각에 후원을 하게 됐다”라고 후원 이유를 밝혔다. 또 이 전 감독은 “이곳에서 또 놀란 이유가 있다. 바로 마을 주민들이 마을을 좀 더 살기 좋은 고장으로 만들고 많은 사람들이 지역을 찾게 하기 위해 야구장 2면을 건설하자는 토론회를 자발적으로 열었다는 것이다. 나도 얼떨결에 참석을 했는데 이런 작은 시골 마을에서 야구장 관련된 토론회를 하는 게 정말 신기하면서도 야구인으로서 정말 감사했다”라고 밝혔다. 야로중학교 장인욱 감독은 “야로중학교에 부임한 지 2년째인데 마을 주민들께서 정말 관심을 많이 가져 주신다. 선수들이 아직 어린 나이지만 주민들의 관심을 받는 것에 늘 감사한 마음을 가지고 있다. 이번에 후원받은 피칭머신을 가지고 성실하게 아이들을 지도하겠다. 이만수 감독님이 다녀가신 후 작은 시골 마을에 야구 열풍이 더 부는 것 같아서 선수들에게 동기 부여가 됐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만수 전 감독은 현재 라오스 야구협회 부회장 자격으로 라오스 국가대표 야구팀의 2018 인도네시아 아시안게임을 준비하고 있다. 라오스는 21일 태국과의 1라운드 첫 경기를 할 예정이다.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연예현장 진짜 이야기 / 후방주의! 스타들의 아찔한 순간▶ 너만 볼 수 있는 스타들의 짤 ‘봇.덕.방’ GOGO- Copyrights ⓒ 스포츠동아(http://sports.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공 스포츠동아

文章评论

Top